보도자료
> 대한사회복지회 > 기관뉴스 > 보도자료
휴테크, 임직원 자선경매로 코로나 취약계층 지원
2020.03.23

미혼 한부모가정 등 저소득가정 100곳에



휴테크산업 주화돈 이사(왼쪽), 대한사회복지회 홍원표 나눔사업본부장(오른쪽)


휴테크산업(대표이사 주성진)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생필품 구입이 어려운 취약계층을 위해 20일 후원금 1,000만원을 대한사회복지회(회장 김석현)에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후원금은 지난해 자사 송년회에서 안마의자 임직원 자선경매를 통해 모금됐으며, 대구를 비롯해 전국 미혼 한부모 가정과 저소득 가정 100곳에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주 대표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지만, 저소득가정은 당장의 생계가 어려워지는 등 상황이 더 심각한 것으로 안다”며, “큰 액수는 아니지만 회사와 직원들이 마음을 다해 모은 후원금이 취약계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휴테크산업은 지난해부터 저소득가정 청소년을 위해 매달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한부모가족시설에 안마의자를 후원하는 등 대한사회복지회와 활발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대한사회복지회는 1954년에 설립된 아동복지전문기관으로, 영유아에서 청소년·한부모 가정·장애인·무의탁 노인 등 소외이웃을 보호하고 지원한다.